콩민지 FROM. KONG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후기 정말 좋아? 난 아냐 본문

이건 어때요/화장품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후기 정말 좋아? 난 아냐

728x90

안녕하세요, 콩민지입니다. : )

정말 오랜만에 향수 리뷰를 하려고 해요.

저는 향에 굉장히 예민한 편이라서 향수를 좋아하기도 하고 싫어하기도 해요.

제가 좋아하는 향을 맡으면 하루종일 기분이 좋지만 반대로 제가 싫어하는 향을 맡으면 머리가 아프거든요.

그래서 향수를 좋아하기도 하지만 제가 싫어하는 향수를 쓴 사람이 곁에 있으면 굉장히 괴롭기도 해요.

오랜만에 제가 소개할 향수는 여자 향수가 아닌 남자향수로 유명한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이에요.

저에게 있어 이 향수는 호불호 어디에 속할까요?

과연 무수한 이야기들처럼 정말 좋았을까요? 지금부터 알려드릴게요!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가격 : 48,900원

 

탑노트 : lavender, bergamot, tanerine

미들노트 : cinnamon, clove

베이스노트 : sandalwood, tonka bean, vanilla, guaiac wood, cedar wood, musk, amber

 

특징 : 향수 보틀과 패키지가 예뻐서 선물용으로 추천.

오 드 퍼퓸답게 지속력이 매우 좋음.

 

 

※ 향이란 개인차가 매우 강한 부분이니 어디까지나 개인 의견이며 참고만 부탁드립니다.

향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에 비난은 삼가주세요.

 


 

 

 

지금부터 아주 솔직하게 랍셍스 향수 후기를 남겨 볼 거예요.

앞서 말했듯이 향이라는 건 개인차가 매우 큰 부분이며 이 글은 제 주관적인 판단으로 쓰여진 내용입니다.

저에게는 이렇게 느껴졌으나 어떤 사람에게는 정반대로 느껴질 수도 있겠죠.

 

이 부분에 대해서는 개인적인 의견일 뿐이니 어디까지나 참고만 부탁드립니다.

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느낌에 대한 비난은 삼가주세요.

 

저는 이 향수에 대해 좋다/나쁘다를 말하고자 하는 것이 아니며

직접 시향을 하지 못해 구입을 망설이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글을 적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제가 처음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향수를 받고 느낀 점은 '고급스럽다'였어요.

사진으로도 느껴질 지 모르겠으나 패키지가 엄청 예뻐요.

선물용으로 손색이 없을 정도로 예쁘더라고요.

 

따로 포장을 할 필요도 없이 그냥 리본 하나만 묶어도 될 정도로 패키지가 깔끔하고 예뻤어요!

선물을 하면 받는 사람이 굉장히 좋아할 것 같은 느낌이 들었어요. : -)

저도 선물을 하기 위해 구입한 거라서 패키지가 예쁘니까 더 만족스럽더라고요.

 

화이트와 골드가 어우러져서 깔끔함은 물론 고급스러운 느낌까지 놓치지 않았어요.

소재가 딱 때 타기 좋은 소재같지만 예쁘니까 용서가 됩니다. ㅎㅎ

 

 

 

 

금색 끈을 살짝 아래로 당기는 향수가 쑥 빠져 나오는데요.

세상에나 박스만큼이나 향수 보틀도 너무 예쁘더라고요!!

 

이건 정말 잘 만들었다는 느낌이 들었어요.

선물하기에도 좋지만 내가 나를 위해 구입하고 택배를 받았을 때도 선물받는 느낌이 들어서 기분 좋을 것 같아요.

 

향수는 향만큼이나 보틀도 개성이 넘치잖아요.

랍셍스 향수는 개성이 넘치지는 않지만 (개성보다는 깔끔!) 고급스러운 느낌이 참 마음에 들었어요.

 

 

 

 

 

랍셍스에 대한 간단한 소개와 함께 향수 소개도 적혀 있어요.

이 향수는 용량 30ml의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오 드 퍼퓸이에요.

 

오 드 퍼퓸은 오 드 뚜왈렛에 비해 지속시간이 긴 게 특징이에요.

저도 오 드 퍼퓸 향수를 가지고 있는데요.

확실히 지속력이 오 드 뚜왈렛과는 비교가 안 되더라고요.

 

하지만 안타깝게도 제가 좋아하는 향은 대부분 오 드 뚜왈렛이라 지속력이 좋지 않아요. ㅠ_ㅠ

참고로 저는 머스크 향이 싫어하고 무겁고 진한 향은 선호하지 않아요.

그린티 계열의 가볍고 상쾌한 향을 가장 좋아하고 달콤한 향을 좋아해요.

( 엘리자베스 아덴 그린티, 베네피트 메이비 베이비, 랑방 메리미 )

 

제가 어떤 향을 선호하는지 알아야 제 포스팅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서 적어봤어요. : )

 

 

 

 

케이스와 마찬가지로 보틀은 화이트와 골드의 조화로 만들어져있어요.

깔끔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이 막 뿜어져 나오네요.

향을 떠나서 패키지는 진짜 취향저격이에요.

진짜 제 마음에 쏙 들어요.

 

 

 

 

 

 

 

 

패키지는 취저지만 향은 정말 제 타입이 아니었어요.

저는 처음 랍셍스 향수를 알게 된 게 유튜X 광고를 통해서였어요.

 

저는 향수를 좋아해서 향수에 대한 설명만 듣고 시향하지 않은 채 인터넷으로 주문을 꽤 많이 해봤거든요.

( 그 때마다 실패해서 지금은 하지 않지만요. ㅋㅋ )

 

광고만 보면 진짜 혹! 하더라고요.

그래서 남자친구한테 선물하려고 캡쳐해뒀던 게 이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이었어요.

근데 얼마 뒤 남자친구가 이 향수 얘기를 하더라고요.

친구가 이 향수를 써서 시향을 해봤는데 자긴 참 마음에 들었다면서 말이에요.

 

속으로 '오, 잘됐다.' 하면서 선물하기 위해서 몰래 구입했죠!

근데 사실 구입하기 전부터 베이스 노트에 머스크가 섞여 있길래 '아, 내 취향은 아니겠다.'라고 생각했어요.

저는 어떤 향수든지 머스크 향이 섞여 있으면 머리가 너무 아프고 별로더라고요.

다른 향은 느껴지지도 않고 그냥 머스크가 다른 향을 다 잡아 먹는 느낌?

 

근데 아니나 다를까 받아서 직접 시향해보니 아.....

남자친구가 좋다면야 본인이 사용하는 건 아무 상관이 없지만 나 만날 때는 안 뿌리고 나왔으면 좋겠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

.

이하 생략

 

 

 

 

 

 

30ml라서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작은 크기의 향수예요.

저는 여자치고도 손이 작은 편인데 제 손에도 쏙 들어오더라고요.

손 큰 분들이 쥐면 장난감처럼 보일 것 같아요. ㅎㅎ

 

참 향만 내 취향이었다면 최애 향수가 됐을텐데 아쉽더라고요.

랍셍스 향수를 찾아보니 다른 향도 있던데 다른 향은 어떤지 찾아봐야겠어요.

향만 마음에 들면 최고일텐데 말예요.

 

 

 

 

앞서 말했듯이 저는 머스크 향을 굉장히 싫어해요.

그래서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의 향도 머리가 너무 아프더라고요. ㅠㅠ

 

첫 향이 굉장히 강해서 맡자마자 머리가 아팠고요.

혹시나 하는 마음에 베이스노트는 좋을 수 있으니 1시간-5시간 뒤까지 체크해봤어요.

첫 향에 비해 끝향은 조금 덜 강했지만 여전히 짙은 향인 건 변함이 없었어요.

 

저는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이 너무 강한 향이라서 머리가 너무 아프더라고요.

 

제 취향이 가볍고 상쾌한 향이라서 정반대의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은 조금 버거웠어요.

저는 르빠 겐조 뿌르옴므가 훨씬 좋아요!

아빠스킨냄새라고 다들 싫어하던데 저는 겐조 뿌르옴므가 훨씬 제 스타일이에요. ㅋㅋ

 

제 취향을 참고해서 보면 이 랍셍스 우디 오리엔탈 후기가 더 이해가 잘 될 거예요!!

 

 

 

저라면 이 향수를 뿌린 사람이 제 곁은 지나가면?

전 돌아 볼 것 같아요.

근데 향이 좋아서가 아니라 인상이 찌푸려져서요. ㅠㅠ

 

저에게는 너무나 머리 아프고 독한 향이었어요.

이 향을 계속 맡게 하면 멀미를 할 것 같아요.

 

향이 좋고 나쁘고를 떠나서 제 취향이 아니라는 말을 하고 싶었고요.

저와 같은 취향을 가진 분들에게는 추천하지 않아요.

머스크 향의 진하고 무거운 그 향이 저에게는 맞지 않더라고요.

 

다만 이 향을 좋아하는 분들에게는 거침없이 선물해도 될 것 같아요.

오 드 퍼퓸답게 오래 가는 지속력은 물론 고급스러운 패키지가 선물용으로 딱이더라고요.

 

저에게는 아쉬움이 남는 향수이지만 선물받는 남자친구가 좋다면 저도 좋습니다. : )

그래도 나 만날 때는 뿌리고 오지 말아줘... ㅎㅎㅎ

 

 

 

 

반응형
0 Comments